경인일보 뉴스홈

오경택 기자의 기사 보기

"양평 현안 해결·발전에 힘 합칠 것"

"양평 현안 해결·발전에 힘 합칠 것"

양평군이 더불어민주당 여주·양평 지역위원회와 지난 19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지역 현안과 해결방안 모색을 위한 제2차 당정협의회를 개최했다.이날 회의에는 백종덕 지역위원장, 정동균 군수, 송요찬 군의원, 이종인·전승희·이영주 도의원, 지역위원회 관계자와 변영섭 부군수 및 주요 간부공무원 등 17명이 참석해 양서면 용담리 도로 개설사업, 자전거 이용 관련 대책, 개군중학교 개방형 다목적 체육관과 국수 국민체육센터 건립 사업, 단월·청운 119 통합지역대 신축공사 등에 대해 논의했다.양서면 용담리 도로 개설사업은 양서도서관에서 양수역 앞 자전거도로 750m를 개설하는 사업으로, 군과 민주당은 정확하고 상세한 사업설명을 통해 주민들을 이해시키고 의견을 청취해서 민원사항을 해소할 수 있도록 협력키로 했다. 또 자전거 라이더와 지역주민 간 마찰을 방지할 수 있도록 각종 캠페인을 추진하는 한편, 피해 지역의 의견을 청취하고 중·장기 대책을 마련하기로 의견을 나눴다.이와 함께 개군중학교 내 개방형 다목적 체육관 건립, 국수 국민체육센터 건립, 단월·청운 119 통합지역대 신축공사는 군비만으로 부담이 큰 사업으로 도비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뜻을 모았다.정동균 군수는 "바쁜 와중에도 협의회에 참석해 많은 의견을 개진해준 당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며 "당정협의회가 계속 발전해서 더 많은 현안사항들을 공유하고 함께 머리를 맞대 해결책을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백종덕 지역위원장도 "양평 발전을 위해 함께 소통하고 지속적인 대화로 당 차원에서도 지역현안들에 대해 최대한 공유하고 협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지난 19일 정동균 양평군수와 더불어민주당 여주·양평 지역위원회가 양평군청에서 당정협의회를 갖고 현안 해결 방안을 모색했다. /양평군 제공

서양화가 안문훈 개인전… 양평 서종타워갤러리서 개막

'Landscape of Europe'.수도권 주민이 즐겨찾는 두물머리가 위치한 양평군 양서면 양수리에 거주하고 있는 서양화가 안문훈의 개인전이 지난 18일 양평 소재 서종타워갤러리에서 개막했다.오는 8월 17일까지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안 작가가 지난 2016년 6월과 올해 5월 두 차례 유럽여행을 하면서 카메라에 담아온 각국의 아름다운 풍경들을 작가의 시각으로 재해석한 작품 21점을 출품했다. 프랑스·스위스·독일·이탈리아·영국·오스트리아 등 여섯 나라의 역사와 정서가 담긴 모습들을 화가의 시각으로 재해석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로 색다른 맛이 있다.특히 이번 전시회 작품들 중에는 스위스 풍경이 몇 점 등장하는데 눈 덮인 설산을 배경으로 예쁜 가옥들이 주변 풍광과 어우러진 모습은 한 번 꼭 가보고 싶은 마음을 갖게 한다. 이밖에 파리 시내를 흐르는 센강변, 몽마르트 언덕, 백조가 노니는 오스트리아 길겐호반, 독일의 고성 하이델베르그, 영국의 템즈강과 타워브리지, 이탈리아 쏘렌토 앞바다와 선로드에서 본 올리브마을 등을 담은 작품을 볼 수 있다. 전시회에 선보인 작품은 모두 유화로 그려낸 풍경화로, 색감이 맑고 고우며 힘 있는 필치로 생동감이 물씬 묻어난다.안 작가는 국내외에서 22차례 개인전을 가졌으며 타이베이, 베이징, 상하이 아트페어를 비롯해 12차례의 아트페어에 참가했고 400여회 단체전에 출품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현재 양수리에 거주하며 한국미협, 양평미협, 북한강미술인회, 복음미술선교회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

양평군, 배우 정혜선씨 홍보대사 위촉

양평군, 배우 정혜선씨 홍보대사 위촉

배우 정혜선씨가 양평군 홍보대사로 위촉되며 새로운 인연을 맺었다. 양평군은 지난 19일 군청 군수 집무실에서 배우 정혜선씨를 초청, 홍보대사에 위촉했다.배우 정혜선씨는 1960년 KBS 1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후 1972년 MBC 드라마 '새엄마' , 1983년 MBC 드라마 '간난이', 1992년 MBC 드라마 '아들과 딸' 등 많은 작품에 출연해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면서 꾸준한 인기를 누렸다. 지난해에는 MBC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숨바꼭질'에 출연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정혜선씨는 "1992년 당시 출연했던 MBC 드라마 '아들과 딸'의 촬영지가 양평군 서종면 문호리였다. 북한강이 보이는 아름다운 경관에 매료 돼 힘든 줄도 모르고 촬영에 임했다"며 "양평군을 알리는데 기여하게 돼 영광이다. 말뿐인 홍보대사가 아닌 양평을 적극 홍보해 실제 지역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정동균 군수는 "우리 군 홍보대사를 흔쾌히 맡아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작년 양평 김장보쌈축제때 오셔서 축제를 알리는 데 큰 도움이 됐다. 앞으로도 홍보대사로서 자부심을 갖고 양평의 관광명소와 우수한 친환경농산물 등 우리 양평군의 매력을 널리 알려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정동균 양평군수(오른쪽)가 지난 19일 군수 집무실에서 배우 정혜선(왼쪽)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양평군 제공

양평 화서 이항로기념관, 서당체험 프로그램 `벽계서당 진행`

양평 화서 이항로기념관, 서당체험 프로그램 '벽계서당 진행'

양평 화서 이항로기념관이 여름방학 기간인 지난 20일부터 8월 31일까지 일정으로 매주 토요일 서종면 노문리 '벽계강당'에서 서당체험 프로그램 '벽계서당'을 진행한다.벽계강당은 조선 후기 대표적 성리학자 화서(華西) 이항로(李恒老, 1792~1868) 생가에 자리 잡고 있다. 화서 선생이 실제로 후학을 양성한 곳으로 양헌수, 김평묵, 최익현, 유인석 등 많은 선비들이 이곳에서 그의 가르침을 받았다고 전한다. 벽계강당은 화서 선생이 강당 건물을 구상해 그린 설계도대로 1999년에 축조됐다.이번 교육은 7회로 구성, 화서 이항로 선생이 생전에 손자를 가르치기 위해 만든 사자소학(四子小學)문을 현대적으로 해석한 '몽학언해(蒙學諺解)' 교재로 진행된다. 화서선생의 직계후손에 의한 직강으로 총 464글자에 대한 학습과 인성 예절이 초등학교 3학년에서 중학교 3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군 관계자는 "화서선생 숨결이 그대로 전하는 벽계구곡과 생가에서 이뤄지는 보기 드문 서당체험 프로그램인 만큼 참가를 원하는 신청자의 호응이 크다'며 "이번 서당체험프로그램을 계기로 양평군의 문화재와 인물을 활용한 교육프로그램이 널리 확장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교육 참가 신청·문의는 군청 문화체육과(031-770-2473)로 하면 된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양평 화서 이항로기념관이 오는 8월 31일까지 매주 토요일 서종면 노문리 벽계강단에서 서당체험 프로그램 '벽계서당'을 진행한다. 벽계강당 전경. /양평군 제공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