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프로야구]kt 고졸신인 강백호, 데뷔 첫 연타석 홈런 작렬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6-08 19:30:31

2018060801000594800028441.jpg
kt 강백호 /연합뉴스

프로야구 kt wiz의 고졸 신인 강백호가 데뷔 첫 연타석 홈런을 작렬시켰다.

강백호는 8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와의 홈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연타석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팀이 0-1로 뒤지던 1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강백호는 넥센 선발 신재영의 5구째 시속 125㎞의 슬라이더를 걷어올려 우중간을 가르는 솔로아치를 그렸다.

kt가 3-2로 앞선 2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신재영이 초구에 던진 시속 137㎞의 속구를 받아쳐 가운데 펜스를 넘겼다.

강백호가 연타석 홈런을 때린 것은 올해 KBO리그 데뷔 이후 처음이다.

올 시즌 자신의 9, 10호 홈런을 거푸 터트린 강백호는 신인으로서 58경기 만에 두 자릿수 홈런도 달성했다.

/디지털뉴스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