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종합

부천·시흥·안산지역 출·퇴근 길 빨라진다

심재호·장철순·김대현 발행일 2018-06-15 제13면

소사~원시 복선전철 내일 개통

부천에서 안산까지 연결되는 소사∼원시선 복선전철이 16일 개통한다.

국토교통부는 수도권 서남부지역을 잇는 서해선의 첫 단계 노선인 소사~원시 복선전철 민간투자시설사업을 마무리하고 16일 개통식을 연다고 14일 밝혔다.

소사∼원시선 복선전철은 부천 소사역에서 시흥시청역, 안산시 원시역까지 23.3㎞ 구간에 총 12개 역이 들어선다.

2011년 4월 착공한 이 노선은 7년2개월간 건설공사와 시설물 안전검증 및 영업시운전 등을 완료했다.

부천시 소사동에서 안산시 원시동까지 자동차로 1시간30분 이상 걸리던 곳을 전철로 33분에 오갈 수 있게 된다.

소사역과 초지역에서 경인선(서울 1호선), 안산선(서울 4호선)과 환승돼 서울 도심 접근성이 대폭 개선된다.

/심재호·장철순·김대현기자 kimdh@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