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종합

민의수렴 행복화성 1번가 인기폭발

김학석 발행일 2018-08-10 제9면

서철모 시장의 제1호 공약사항
시민이 직접 '정책 제안 플랫폼'
개설 한달만에 2848건 큰 호응
취임 100일인 10월경 발표예정
'시민 소통광장'으로 통합 운영


2018080901000614700027131
시민들이 직접 정책을 제안할 수 있는 화성시 '행복화성 1번가'가 개설 한 달 만에 3천여 건의 시민제안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9일 화성시에 따르면 서철모 시장의 제1호 공약 사항인 '행복화성 1번가'는 앞서 문재인 대통령 취임 초기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운영한 '광화문 1번가'처럼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시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지난 8일 기준 총 2천848건이 접수됐으며, 개인 민원부터 경기도나 중앙부처와의 협업이 필요한 정책까지 폭넓은 의견이 담겨 눈길을 끈다.

분야별로는 ▲교통 1천30건(36.17%) ▲환경 714건(25.07%) ▲행정 317건(11.13%) ▲교육 229건(8.04%)이었으며, '방학 중 급식실 이용', '공공주택 장애인 의무주차대수 현실화', '동탄호수공원 내실화', '화성호 습지보호' 등 시민 삶의 질과 관련된 의견이 주를 이루고 있다.

시는 9월 초까지 시민제안을 접수 받은 뒤 9월 중순까지 내부 검토와 실행 가능성 여부 검토를 마칠 계획이다.

시는 사회적 약자와 소외계층을 위한 제안, 시 재정이 어려울 때 새로운 수익모델이 될 수 있는 제안, 작더라도 시민불편과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제안 등에 중점을 두고 있다.

선택된 제안은 서 시장 취임 100일을 맞아 10월경 공약으로 발표 할 예정이다. 이후에는 시민 상시제안창구인 '시민소통광장'으로 통합 운영해 지속적으로 시민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화성행복 1번가는 화성시청 홈페이지(http://www.hscity.go.kr)를 통해 접속할 수 있으며 화성시민 또는 관내 소재 사업장 임직원이면 누구나 정책제안이 가능하다.

정책제안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행복화성팀(031-369-6674~9)으로 문의하면 된다.

화성/김학석기자 marskim@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