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남경필 전 지사 재혼, 10일 비공개 결혼식… "교회 성가대서 만나"

양형종 입력 2018-08-10 19:14:23

 

456.jpg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남경필 전 경기도 지사가 10일 경기도의 한 교회에서 직계가족들만 모인 가운데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남 전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결혼했다. 신부와는 같은 교회 성가대에서 만났고, 둘 다 아픈 경험이 있어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다"며 자신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남 전 지사는 "나이도 네 살 차이로 같은 시대를 살아왔다.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다"며 "모두 20대인 세 아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다"고 밝혔다. 


12313132123.jpg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그는 "제 아들들의 엄마와 신부 아들의 아빠가 마음으로 보내준 축하가 큰 힘이 되었다"며 "쉽지 않은 길이었고 남은 여정도 그러할 것이다. 행복하게 살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가족들 외에 자신의 결혼 소식을 알리지 않은 데 대해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달라"고 덧붙였다.
남 전 지사는 지난 2014년 전 부인과 합의이혼한 바 있다.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6·13 지방선거에서 재선에 도전했다가 고배를 마신 남 전 지사는 당분간 정치와 거리를 둔 채 쉬겠다는 뜻을 밝힌 상태다.

/양형종 기자 yanghj@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