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한국지방신문협회 공동인터뷰]황교안 대표 "내년 총선 '공정한 공천'으로 필승"

정의종 발행일 2019-03-15 제1면

황교안1

황교안(사진) 자유한국당 대표는 내년 4월 총선과 관련, "가장 중요한 것은 공정한 공천을 통해서 이길 수 있는 후보를 국민들에게 내놓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수도권 민심을 얻기 위해 "국민속으로 들어가 신뢰와 마음을 얻어 표가 우리에게 올 수 있도록 전략적으로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지난 13일 오후 국회 대표실에서 1시간 동안 경인일보 등 전국 9개 유력 지방지로 구성된 한국지방신문협회와 공동 인터뷰를 갖고 수도권 총선 승리 전략 및 앞으로 당의 운영 방침을 밝혔다.

황 대표는 경기·인천 등 수도권 총선 전략에 대해 "한국당이 (수도권에서) 왜 지지를 못 받고 있는지, 면밀한 원인분석을 통해 우리(스스로)를 고쳐가는 일부터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결국 개인적인 계파가 아니라 이길 수 있는 역량 있는 사람을 모으면 선거는 이길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혁신적이고 역량 있는 공천관리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청년과 좋은 사람이 들어 올 수 있는 공천관리위원회를 만들기 위해 사람을 찾겠다"는 말도 했다.

그는 계파청산과 관련 "기본적으로 우리당의 문제는 '집안싸움 좀 하지 마라'는 것인데, 그것부터 고쳐가겠다. 그게 변화의 시작이 될 것"이라며 "대신 문재인 정부의 폭정에 맞서, 반드시 이기는 정당, 역량 있는 대안정당, 미래가 있는 정당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의종기자 jej@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