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사람들

한강유역환경청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시흥 정왕역 광장서 안전사고 예방 결의대회

문성호 입력 2019-05-15 16:30:47

2019051501001301500062691.jpg
한강유역환경청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는 한국산업단지공단 시화지사와 함께 15일 시흥 정왕역 광장에서 안전사고예방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한강유역환경청 제공

한강유역환경청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이하 시흥센터)는 15일 시흥 정왕역 광장에서 방재센터 5개 부처 직원과 한국산업단지공단 시화지사가 참석한 가운데 안전사고예방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날 시흥센터는 화학 안전 리플렛 배포 등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안전사고 예방·홍보를 통해 지역사회 안전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한편, 화학물질 안전관리와 사고 예방·대응 업무를 유기적으로 수행하고자 부처 간 합동대응 결의를 다졌다. 

또한 화학물질 누출 사고 발생을 대비해 피해 최소화를 위한 협업기관 상호 간 정보공유·소통강화를 다짐했다.

시흥센터는 서울, 경기, 인천 지역의 화학재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설치된 부처 간 협업 조직으로 화학물질 취급사업장 합동점검 등 사고 예방과 대비·대응 및 복구업무를 종합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최종원 한강유역환경청장은 "이번 결의대회를 계기로 지역사회 환경과 안전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부처 간 협업을 통한 합동대응 수준을 높이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남/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