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스포츠

배구 대표팀 감독 지원자 단 1명… 협회 "최고 지도자 선출" 재공모

송수은 발행일 2019-05-22 제18면

대한배구협회가 김호철 전임 감독의 뒤를 이어 남자대표팀을 이끌 새 사령탑을 선출하기 위한 공모절차를 진행했지만 신청자가 적어 재공모에 들어갔다.

대한배구협회는 20일까지 진행한 전임감독 공모에서 임도헌 전 삼성화재 감독만 후보로 신청함에 따라 오는 24일 오후 5시까지 재공모 절차에 들어간다고 21일 밝혔다.

협회는 "국가대표 지도자의 선발 절차 강화를 통해 최상의 지도자를 뽑기 위한 것"이라고 재공모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송수은기자 sueun2@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