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경제

매물 나온 '수원 갤러리아 백화점'… 우선협상자 '서울디앤씨' 선정

김준석 발행일 2019-06-13 제12면

수원 한화갤러리아 백화점의 매입 우선 협상자로 부동산개발업체인 서울디앤씨가 선정됐다.

12일 서울디앤씨는 지난달 말 한화갤러리아 수원사업장 매입 우선 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한화갤러리아 수원사업장은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에 있으며 총 대지면적 7천858.2㎡, 연면적 6만2천473㎡, 기준층 전용면적 2천952㎡ 규모다.

한화갤러리아는 내년 2월 수원 광교점 개관을 앞두고 상권 중복에 따른 효율성을 위해 지난 4월 수원점 매각 방침을 정했다.

서울디앤씨는 1997년 설립된 이후 도시재생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해온 회사로, 이번에 백화점 매입을 위해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김준석기자 joonsk@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