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정치

심상정, 정의당 대표 출마선언 "총선 기필코 승리"

양형종 입력 2019-06-13 13:16:05

2019061301001041900051061.jpg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13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당 대표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13일 "총선 승리로 집권의 길을 열겠다"며 당대표 출마를 선언했다.

심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당 대표가 되어 내년 총선에서 기필코 승리하겠다"며 "30년 낡은 기득권 양당정치 시대를 끝내겠다"고 밝혔다.

심 의원은 출마 선언문에서 "정의당은 더 이상 '작지만 강한 정당'으로 머물러 있을 수 없고, '크고 강한 정당'으로 발돋움 해야 한다"며 "'비례 정당' 한계를 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심 의원은 총선 승리를 위한 혁신 방안에 대해 "공직후보 선출 방식에 지지자와 국민이 참여 하는 개방형 경선제도를 도입하겠다"며 "총선 후보 공모로 자격과 실력을 갖춘 인재를 발굴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심 의원은 또한 "청년 정치인을 발굴하고 육성해 정권교체를 넘어 정치교체를 하겠다"고 역설했다.

심 의원은 기자회견 후 기자들과 만나 "내년 총선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좌우하는 선거"라며 "자유한국당의 부활이냐, 정의당의 약진이냐를 두고 판가름이 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한국당의 부활을 막을 수 없다"며 "정의당이 승리해야 한국당을 퇴출시키고 과감한 개혁을 견인 할 수 있는 만큼 대표가 됐을 때 가장 중요한 소명이 바로 총선 승리"라고 말했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