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연예

영화 '변신', 아시아ㆍ남미 등 세계 45개국 수출

편지수 입력 2019-08-14 11:25:10

2019081401001003500047001.jpg
'변신' 해외 포스터 /연합뉴스=콘텐츠판다 제공

공포영화 '변신'이 세계 45개국에 판매됐다고 배급사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가 14일 밝혔다.

'변신'은 대만,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태국, 필리핀, 브라질, 멕시코, 아르헨티나 등 아시아와 남아메리카 주요 45개국에 수출됐다.

성동일ㆍ배성우 주연 '변신'(김홍선 감독)은 사람의 모습으로 변신하는 악마가 가족 안에 숨어들면서 벌어지는 기아하고 섬뜩한 사건을 그린 공포 스릴러.

배급사 측은 "사람 모습으로 변신하는 악마와 가족 공포라는 참신한 소재가 해외 바이어들 사이에서 호응을 얻은 것 같다"고 말했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