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이만희 음성 맞나… 이재명 경기도지사 "재검사"
김민수·신지영 발행일 2020-03-03 제2면

이재명  이만희에 대한 코로나19 검사 재집행1
2일 오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가평군 청평면 고성리 신천지 연수원 '평화의궁전' 정문에서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에 대한 코로나19 재검사 집행을 앞두고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날 수색을 마치고 나온 이 지사는 "내부 전부 수색을 했는데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이) 여기에는 없다"며 "과천 선별검사소에 가서 신원 확인하고 검체 채취를 했다는 보고를 해서 일단 나왔다"고 말했다. /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

 

2일 이만희 신천지교회 총회장이 자신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결과가 음성이라고 밝혔지만 후폭풍이 여전하다. 이재명 도지사는 이날 오후 이 총회장에 대한 재검사 집행에 직접 나섰다.

이 지사는 "이만희 총회장이 검체채취에 불응하면 현행범으로 체포하겠다"며 강경 대응에 나섰다.

이날 이 총회장은 코로나 음성결과에 대해 "검사를 받으라고 연락이 와서 받았다. 어떻게 됐는지는 모르는데, 음성이라기에 그런 줄로만 안다"고 설명했다.


이만희 큰절
이만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총회장이 2일 오후 경기 가평 신천지 평화의 궁전에서 열린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관련 기자회견에서 큰절을 하고 있다. /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

신천지 측은 이 총회장이 가평 소재 병원에서 음성판정을 받은 결과지를 취재진 앞에서 공개했다. 이와 함께 음성판정을 지난달 29일에 받았다고 부연했다. 공식적으로 음성이라는 점을 밝혔지만 경기도는 이 총회장을 다시 검사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사적으로 검사해 음성판정됐다고 하지만, 고위험군인만큼 검사 확인이 필요하다"면서 "검체채취키로 결정했으니, 검체채취에 협조해달라"고 SNS에 썼다. 하지만 이 총회장은 기자회견 직후 검체채취에 응하지 않고 자리를 떴다.

그러자 이 지사는 또 다시 SNS를 통해 "분명히 감염병법에 따라 기자회견 전에 역학조사관의 검사필요 판단을 전달하고 법에 따라 가평군보건소장이 검사를 요구했는데 기자회견 끝나고 그냥 들어가 버렸다"면서 "계속 검사를 요청했는데 지금까지 검사에 불응하고 있어 아무래도 직접 가서 검사집행을 지휘해야 할 것 같다"면서 재검사를 촉구했고, 이날 오후 7시께 직접 검체채취를 위해 가평으로 향했다.

/김민수·신지영기자 sjy@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