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사회

[코로나19 OUT!]마음의 거리 가까이… 스타셰프들 '도시락 사랑'

김영래 발행일 2020-04-03 제2면

2020040201000139200006242



나눔문화예술협회·경인일보
'무료급식 중단' 취약계층 지원
'셰프뮤지엄718' 재능기부 동참
7일 100여개 지역사회 전달행사


코로나19 사태로 무료급식 서비스가 중단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지역 노인가정과 취약계층을 위해 '스타'셰프들이 팔을 걷어붙였다.

유명 셰프들로 구성된 '셰프뮤지엄718'이 재능기부를 통해 오는 7일 100여개 도시락을 수원지역 취약계층에 배달한다.

2일 이번 행사를 주최하는 (사)나눔문화예술협회와 경인일보사는 지역사회로 따뜻한 마음이 '릴레이'화 될 수 있도록 상호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인일보와 나눔문화예술협회는 도시락 나눔 행사를 원활하게 운영하기 위해 양 기관이 보유한 전문인력, 인프라, 노하우 등을 적극 공유하기로 협의했다.

2020040201000139200006241
2일 오후 경인일보 본사에서 유현숙 (사)나눔문화예술협회 이사장(왼쪽)과 배상록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이 코로나19 여파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에 도시락 제공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도우기자 pizza@kyeongin.com

유현숙 (사)나눔문화예술협회 이사장은 "갑작스러운 바이러스 전파로 인해 생계에 타격을 입은 우리 이웃들을 돌아보고 함께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고자 유명 셰프들과 뜻을 함께해 이번 도시락 나눔 행사를 마련했다"며 "지역민들의 자발적인 동참을 통해 지속적으로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밥 한끼를 제공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탠다면 힘든 시기지만 잘 극복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배상록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도 "코로나19로 전 국민이 힘든 시기에 사회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기부를 통해 취약계층에 희망을 선물하는 것만으로도 사회를 따뜻하게 할 수 있다"며 "일회성 행사에 그치지 않도록 협력하고 지원해 조금이나마 따뜻한 사회를 만드는데 경인일보도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도시락 나눔 행사는 수원시가 장소를 제공해 '수원유스호스텔'에서 진행되며, 식재료 등은 (사)나눔문화예술협회의 회원 등 후원사가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행사에는 tvN '수미네 반찬' 등에 출연하는 여경래 셰프와 MBC '놀면 뭐하니' 프로에 출연하는 박은영 셰프 등 유명 셰프들과 염태영 수원시장, 배상록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김영래기자 yrk@kyeongin.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