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가기

길병원-몬드리안에이아이 업무협약… 인공지능 의료시스템 '업그레이드'

김성호 김성호 기자 발행일 2020-04-23 제17면

가천대길병원_몬드리안AI_MOU

가천대 길병원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빅데이터 분석 스타트업 기업 몬드리안에이아이와 의료 소프트웨어, 빅데이터, 인공지능 알고리즘 공동연구개발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맺고 '공동 연구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교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 의료시스템을 도입한 가천대 길병원이 가진 '노하우'와 몬드리안에이아이가 가진 기술을 결합해 의학적, 임상적 정보·데이터 공유를 통한 공동연구개발에 협력하자는 취지다.

두 곳은 시설, 장비 등 공동 활용 및 지원, 기술, 정보 및 출판물의 교류, 공동사업 추진 등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김우경 가천대 길병원 대외부원장은 "최고의 인공지능 의료시스템을 갖춘 가천대 길병원과 최고의 기술력을 갖춘 몬드리안에이아이가 상호 협력해 많은 성과를 창출하길 기대한다"며 "이를 통해 국내 인공지능 의료시스템이 한 단계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했다.



한편, 협약식에는 김우경 가천대 길병원 대외부원장, 이대호 연구기획단장, 정재훈 G-ABC센터장, 홍대의 몬드리안에이아이 대표가 참석했다.

/김성호기자 ksh96@kyeongin.com


경인 WIDE

디지털스페셜

디지털 스페셜

동영상·데이터 시각화 중심의 색다른 뉴스

더 많은 경기·인천 소식이 궁금하다면?

SNS에서도 경인일보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