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스포츠

경기도사격테마파크 생활방역… 도체육회, 개방 앞두고 '신경'

송수은 발행일 2020-05-21 제15면

보도사진1
박상현 경기도체육회 사무처장이 경기도사격테마파크를 방문해 생활방역 안전 점검을 하고 있다. /경기도체육회 제공

경기도체육회는 코로나19 사태로 휴관했던 경기도사격테마파크가 단계별로 개방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생활방역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안전점검에는 박상현 사무처장이 직접 나섰으며 이날에는 1단계 개방에 따른 클레이사격장과 라이플사격장 점검에 나섰다.

이에 도사격테마파크는 기본적으로 하루 2차례 방역과 마스크 의무 착용, 시설 입장 전 자가문진표 작성, 비접촉 온도계를 이용한 발열 체크로 이상 징후 없는 고객·선수만 입장 가능하며, 이용객의 발열 여부 판단을 위해 요일별 스티커를 부착해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박 사무처장은 "이번 생활방역 점검을 통해 장기간 사용이 중단된 사격테마파크 재가동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앞으로 단계적으로 일반인을 대상으로 개방함에 따라 시설안전 및 총기사고 방지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대비해 철저히 점검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수은기자 sueun2@kyeongin.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