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화성시의회 배정수, 신미숙의원 LH에 동탄신도시 지역 소음문제 해결 요구
김태성 입력 2020-07-04 10:20:17
2020070401000181300007821.jpg
배정수 의원과 신미숙 의원이 동탄신도시 소음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한 간담회를 주관하고 있다./화성시의회 제공

화성시의회 배정수(더불어민주당, 동탄4동~동탄8동), 신미숙(더불어민주당, 동탄4동~동탄8동)의원이 LH에 동탄신도시 지역 소음 문제 해결을 촉구했다.

배 의원과 신 의원은 지난 2일 LH동탄본부에서 동탄신도시 지역 소음문제 등 민원사항을 해결하기 위한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는 동탄신도시 왕배산 부근 제2외곽순환도로에 따른 소음 피해와 변전소 이전 요구 등 민원사항을 점검하기 위해 진행됐다.

LH동탄본부는 "변전소와 제2외곽순환도로 계획은 주택용지 판매 시 도시계획상 지정된 것으로 현재 계획변경은 사실상 어려워 민원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

이에 배정수, 신미숙 의원은 "용지 판매 시 주민들에게 사전고지를 했더라도 고속도로가 개통되면 입주민들이 소음으로 고통받고 주거안정권을 침해받는다. LH는 도의적인 책임의식을 갖고 방음터널을 설치하는 등 대책을 마련해달라"고 촉구했다.

특히 배정수 의원은 "화성시는 동탄신도시 인허가를 주민에게 예상되는 피해와 불편사항을 고려해 결정하고, LH는 주택용지 판매 시 사적 이익만 보지말고 공익차원에서 업무를 추진해달라"고 당부했다.

화성/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