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포스트 코로나시대 '지방정부 역할' 머리 맞댄다
이성철 발행일 2020-07-23 제4면
자치분권委, 오늘 국회서 세미나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지방정부의 역할 강화 및 자치분권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논의가 국회에서 펼쳐진다.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위원장·김순은)는 23일 오후 2시 국회 도서관 대강당에서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한국행정연구원, 한국지방행정연구원, 한국지방세연구원과 공동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정부혁신과 자치분권'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행정연구원 이재호 선임연구위원이 'K방역과 정부혁신'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이효 선임연구위원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김홍환 한국지방세연구원 연구위원이 '포스트 코로나와 지방재정의 역할'을 주제로 각각 발제하고 토론이 이어진다.

이와 함께 자치분권을 위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을 비롯한 통합경찰법안, 고향사랑기부금법안, 중앙지방협력회의법안, 주민조례발안법안 등 5개 법률안이 조기에 입법화될 수 있는 의견을 교환한다.

자치분권위원회 김순은 위원장은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중앙과 지방의 협력으로 K-방역이라는 새로운 역사를 써가고 있다"며 "'지방의 재발견'이란 말처럼 현장에서 지방정부의 역할이 매우 컸던 만큼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정부혁신, 지역경제 활성화, 지방재정에 대한 정책대안이 제시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성철기자 lee@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