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3기 신도시 행정지원 중지' 주민의견… 과천시의원들, 김종천 시장 만나 전달
이석철·권순정 발행일 2020-08-13 제8면
정부청사 유휴지 관련 여론 악화
'공공주택… 동의안' 공청회 요청


과천시의회(의장·제갈임주) 의원들은 12일 오후 김종천 과천시장을 만나 '3기 신도시 행정지원 중지'를 요구하는 시민들의 의견을 전달했다.

또 정부의 정부과천청사 유휴지 공공주택 건설 사업계획 발표로 여론이 악화되면서 3기 신도시 보이콧 여론이 거세지고 있는 점을 감안, 14일 본회의 이전에 '과천 과천공공주택지구 신규 투자사업 타당성 검토 면제 및 신규사업 추진 동의안'(이하 동의안)에 대한 공청회를 열 것을 요청했다.

앞서 시의회는 지난 11일 열린 249회 임시회에서 '과천공공주택지구 신규사업추진 동의안' 처리를 14일로 미뤘다(8월 12일자 5면 보도=마지막까지 미룬 '과천 3기신도시 동의안').

의원들은 이날 집행부가 시민들에게 동의안에 대해 설명할 필요성이 큰 만큼 시민공청회 등을 열어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시민 의견을 청취할 것을 주문했다.

김 시장도 의원들에게 "3기 신도시의 사업 시행자를 현행 과천시에서 과천도시공사로 변경하는 것을 골자로 한 '과천공공주택지구 신규사업 추진 동의안'이 반드시 의회 승인을 받아야 LH 및 경기도시공사와 동등한 지위를 갖고 협상할 수 있는 만큼 조속한 시일 내에 처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정부과천청사 유휴지 주택공급 계획을 철회할 것을 요구하는 민·관·정 통합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민관정 비대위)가 지난 11일 오후 7시 과천 중앙공원 일대에서 시민 3천여명이 운집한 가운데 출범식을 가졌다.

민관정 비대위는 김성훈 과천회장과 신학수 과천문화원장, 보광사 종훈스님, 김종천 과천시장과 제갈임주 과천시의회 의장 등 5명이 민관정 비대위의 상임대표를 맡았다.

과천/이석철·권순정기자 sj@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