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파주병원 탈출 50대 확진자 검거… 평택시, 警 고발키로
이종태·김종호 발행일 2020-08-20 제2면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예배 참석 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서 격리치료 중 달아났던 50대 A(평택시 177번 확진자)씨가 도주 25시간여 만에 경찰에 붙잡혀 파주병원에 재입원했다. 이에 관리 주체인 평택시는 A씨를 경찰에 고발키로 했다.

19일 파주시와 평택시 등에 따르면 지난 18일 새벽에 파주병원에서 탈출했던 A씨는 19일 오전 1시15분께 서울 서대문구 신촌의 한 커피숍에서 경찰에 검거됐다.

파주병원은 지난 18일 오전 8시께 A씨가 격리치료 중이던 병실에 배식을 위해 들어갔다가 A씨가 없어진 것을 확인하고 10분 뒤 경찰에 탈출 신고를 했다. 시와 파주병원은 A씨가 이날 0시18분께 병원 정문을 나서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촬영된 것을 확인했다.

/이종태·김종호기자 kikjh@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