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코로나로부터 아이들 지켜달라" 용인 솔개초에 1천만원 익명 기부
공지영 발행일 2020-09-07 제13면
학교측, 마스크등 전교생에 제공
코로나19로부터 아이들의 안전을 지켜달라며 익명의 기부자가 용인의 한 초등학교에 1천만원을 전달해 화제다.

용인 솔개초(교장·임화섭)에 따르면 최근 이 학교에 이름을 밝히지 않은 기부자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노력이 절실한 시점에 우리의 미래인 학생들을 지키고 싶다. 솔개초등학교 코로나19 예방활동에 작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1천만원을 기부했다.

학교 측은 기부받은 돈으로 방역물품을 구매해 960여 명 전교생에게 마스크 5개, 휴대용 손세정제 1개, 살균티슈(80매) 1개를 제공했다. 또 학교 전체 화장실에 살균거품비누를 추가로 설치했다.

임화섭 교장은 "코로나 19로 학생들이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따뜻한 정을 보여주셔서 감사하다. 보내주신 따뜻한 마음이 우리 솔개초 학생들의 건강한 학교생활에 도움을 줄 것으로 믿는다. 더불어 우리 학교도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지영기자 jyg@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