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16년 기다림 끝에… '민간투자' 수원북부순환도로 21일 개통
김동필 입력 2020-09-16 17:14:34
16일 준공식행사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등 버스투어
염태영 시장 "경기남부지역 주민 위한 징검다리 될것"
민간투자사업 제안 16년 만에 수원북부순환도로가 개통된다.

16일 오후 3시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수원북부순환도로 장안영업소에서 수원북부순환도로 준공식이 열렸다.

수원북부순환로 개통식5
수원북부순환로 개통식 장안영업소 2020.9.16 /김도우기자

수원의 동~서를 잇는 수원북부순환로는 장안구 이목동과 영통구 이의동을 연결하는 7.7㎞ 길이 왕복 4차선 도로다. 투입된 사업비만 3천161억원으로 오는 21일 개통한다.

이날 준공식은 염태영 수원시장과 김승원 국회의원(민·수원갑),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 등 내외빈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수 등 행사와 도로를 직접 달려보는 버스투어로 진행됐다.

염 시장은 "광교산 환경보호를 위해 노선도 변경하고 감사도 받으면서 16년이란 세월이 흘렀는데, 더 이상 둘 수 없는 지경에 이르러 빠르게 준공했다"며 "출퇴근시간 주차장이 되는 영동고속도로나 경수대로·창룡대로의 체증을 완화하는 것을 넘어 경기남부지역 주민들을 위한 징검다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축사에 나선 조 의장은 "시의원으로 활동하면서 가장 신경을 많이 썼던 수원북부순환도로가 준공해 감회가 새롭다"며 "현장 노동자와 같이 도로 개통에 힘써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김 의원도 "대정부 질의가 있는 날인데, 너무 기쁜 마음에 달려왔다"며 "수원과 장안을 위해 애써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경인포토]수원 동서 연결하는 수원 북부외곽순환도로 완공
16일 오전 수원시 장안구 이목동(서부로)에서 영통구 이의동(광교상현IC)까지 어어지는 7.7km의 왕복 4차선 자동차전용도로인 수원북부순환도로가 시원스레 뚫려있다.수원의 동~서를 연결하는 이번 북부순환도로는 오는 21일 0시부터 본격 개통되며,하루 4만~4만5000대의 차량이 수원북부순환로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2020.9.16 /임열수기자 pplys@kyeongin.com

수원북부순환도로는 지지대교차로 인근 파장IC에서 시작돼 주안말사거리 인근의 조원IC를 지나 영동고속도로 동수원IC 부근 광교IC로 연결되고, 용인~서울고속도로 광교·상현IC 일원 광교호수로로 통한다. 

또 수원 서쪽의 서부로와 동쪽의 동탄원천로와 연결돼 3개 도로가 수원 외곽을 순환하는 형태를 완성함으로써 만성 체증에 시달렸던 수원시 전체 도로에 숨통을 틔우게 됐다. 수원시는 수원북부순환로도로로 하루 4만~4만5천대 정도의 분산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통행료는 1종 승용차를 기준으로 파장IC~광교·상현IC의 본선을 이용하는 장안영업소 통과할 경우 1천500원, 조원IC~광교·상현IC 구간 지선을 이용하며 조원영업소를 통과하면 천원이다.

/김동필기자 phiil@kyeongin.com

2020091601000753200037692.jpg
수원북부순환로 개통식 장안영업소. 염태영 수원시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2020.9.16. /김도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