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영화|담보]아홉살짜리 '담보'… 영혼 털린 사채꾼
김종찬 발행일 2020-09-17 제14면
movie_image2J8R29YU5

'하모니' 강대규 감독 연출 '감동 쓰나미'
성동일, 김희원·하지원과 연기호흡 기대

■감독 : 강대규

■출연:성동일(두석), 하지원(승이), 김희원(종배)

■개봉일:9월29일

■드라마 / 12세 관람가 / 113분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친 일상에 잔잔한 파문을 일으킬 힐링 무비가 올 가을 극장가를 찾는다.

오는 29일 개봉하는 영화 '담보'는 사채업자 '두석'과 그의 후배 '종배'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 영화는 뜨거운 부성애로 무장한 '국제시장', 남북 형사의 예측불가 공조 수사를 유쾌하게 그린 '공조', 휴먼 원정대의 위대한 도전을 그린 감동 실화 '히말라야', 전직 복서 형과 서번트 증후군 동생의 남다른 동거를 그린 '그것만이 내 세상' 등 숱한 흥행작을 선보인 JK필름이 제작을 맡았다.

이 영화들은 국민이 공감할 보편적 정서를 이끌어내며 폭넓은 관객층에게 사랑받아 왔는데 JK필름은 후속작 '담보'를 통해 또 다시 국민의 감성을 자극할 예정이다.

여기에 전작 '하모니'로 사람에 대한 따뜻한 통찰력을 입증하며 수많은 관객의 가슴에 깊은 울림을 안겼던 강대규 감독이 연출로 참여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면서 올 가을 극장가에 행복한 웃음과 함께 진심 어린 감동을 전하며 짙은 여운을 남길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movie_image

이 밖에 영화는 탄탄한 연기 내공을 자랑하는 배우들이 총출동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먼저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작품에 깊이와 재미를 더하는 배우 성동일이 까칠하지만 마음만은 따뜻한 사채업자 '두석'으로 분했고, '두석'과 항상 붙어 다니는 그의 후배로, 매사 구시렁거리지만 속정 깊은 '종배' 역은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을 자랑하는 김희원이 맡아 관심을 모은다.

이어 매 작품 대체 불가 존재감을 발산하는 배우 하지원이 보물로 잘 자란 어른 '승이' 역으로 가세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앞서 하지원은 "영화 속 캐릭터 '두석'이 진짜 아빠처럼 느껴져서 저절로 몰입이 됐다"며 성동일과의 남달랐던 연기 호흡을 강조하며 빈틈없는 부녀 케미를 예고한 바 있다.

그는 또 "처음 시나리오를 읽고 나서 많은 눈물을 흘렸다"며 "이 시대에 정말 필요한 영화라고 생각해 주저 없이 영화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히며 영화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이름 석자만으로 무한한 신뢰감을 주는 배우 김윤진과 나문희도 '담보'에 출연, 극에 깊이감을 불어넣으며 관객들의 뇌리에 깊은 인상을 남길 전망이다.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