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성남FC 서보민 '4년 연속 주장'…지난해 장기부상때도 솔선수범
신창윤 발행일 2021-01-22 제12면
프로축구 K리그1 성남FC의 서보민(31)이 4년 연속 주장을 맡는다.

성남은 포항 스틸러스에서 뛰다 2018시즌 성남에 입단한 서보민이 4년 연속 주장을 맡게 됐다고 21일 밝혔다.

성남은 "서보민은 성실한 훈련 태도와 철저한 자기관리로 팀원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지난해 장기부상으로 어려움을 겪으면서도 선수단을 챙기고 솔선수범하는 모습에 코치진 역시 높은 신뢰감을 보여 이번 시즌에도 중책을 맡겼다"고 설명했다.

서보민은 "매 시즌 팀의 중요한 자리를 맡는다는 것에 책임감을 느낀다. 코치진께 감사드린다"며 "선·후배 사이에서 가교 구실을 잘해 팀이 목표를 달성하는데 앞장 서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성남은 또 부주장에 1992년생 동갑내기인 이태희와 김민혁을 뽑았다.

/신창윤기자 shincy21@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