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뉴스홈

탑가기
홍남기 "내년 아파트 31만9천가구 포함 주택 46만가구 공급"
이여진 발행일 2020-12-23 제12면

2020122200020105526.jpg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2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2020.12.22 /연합뉴스

홍남기 부총리, 관계장관회의서 발표
신규택지 조성… 광역교통대책 추진

정부가 내년 주택 공급을 늘리고 신규택지 조성을 본격화하는 등 주택시장 안정 대책을 내놓았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2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어 "2021년 중 아파트 31만9천호를 포함해 주택 46만호를 (신규)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가 내년에 공급하는 수도권 소재 주택은 27만8천호로, 이중 아파트는 18만8천호다.

홍 부총리는 "계획이 차질 없이 이행되면 평년 수준(45만7천호)을 넘는 규모의 물량이 공급돼 주택시장이 한결 안정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중장기 (주택) 공급 확충도 차질없이 진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규택지 조성도 본격화된다.

홍 부총리는 이날 "서울 노원구 태릉을 내년 상반기 중 (신규택지)지구로 지정하고 광역교통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공공재개발 등 정비사업도 사업지를 빠르게 지정해 조합 설립, 시공사 선정 등 제반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여진기자 aftershock@kyeongin.com